본문 바로가기

★껍데기 게임야그/콘솔게임

E3 PS3와 XBOX360 차세대기들의 체감형 모션 콘트롤러 전쟁의 시작!


이번에 E3에서의 가장 큰 콘솔게임사의 발표는 바로 유저가 직접 체감하는 모션 콘트롤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입니다.
사실 모션 콘트롤러는 이미 닌텐도의 Wii에서 상용화한것으로 사실 모션 컨트롤러가 그리 대단할것은 없지만 그에 대한 이야기는 밑에서 다루겠습니다.
보통 E3에서는 항상 각 콘솔게임사의 서프라이즈 발표와 각 게임개발사들의 신작공개등이 주를 이룹니다.
그중 가장 큰 임펙트를 준 것은 바로 MS XBOX360의 Natal 이라는 신 모션콘트롤러입니다.
영상이 사람의 전신을 인식하여 반영하는 모션인식 컨트롤러로 트레일러가 E3에서 공개되었습니다.

XBOX360 모션센서 컨트롤러 영상



이 콘트롤러의 특징은 카메라가 인식하여 진행되는것으로 실제로 사용자는 따로 컨트롤러를 안가지고 있어도 가능하다는점입니다.
위의 영상에서도 보듯이 온몸을 인식하여 게임상에 반영이 된다는점이죠!

마찬가지로 소니의 PS3도 역시나 이번 E3에서 모션 컨트롤러를 공개했습니다.
소니의 모션 컨트롤러는 기존에 소니에서 발매된 모션인식 카메라와 같이 사용하는것으로 실제로 영상을 보니 구지 카메라가 없어도 컨트롤러만 있어도 대응은 가능할듯 보입니다.
실제로 각 장르의 게임에서의 활용도를 아주 자세히 어필했습니다.

PS3 모션센서 컨트롤러 영상



 

위에서도 언급을 했듯이 이미 이러한 모션컨트롤러를 이용한 방식은 닌텐도의 Wii이 이미 시행하고 있는것으로 대단할것은 없습니다.
그러나 닌텐도의 wii이 사실상 모션컨트롤러를 활용한 게임이 상당히 제약적이었습니다.
간단한 캐쥬얼게임을 중심으로 활용하는 게임들이 쏟아져나왔습니다.
이러한 시도는 분명 유저들에게 신선했지만 금방 식상하는 단점을 지니고 있죠
유저들은 좀더 다양한 장르에 모션을 이용한 게임을 즐겨보고 싶지만 현실은 몇몇 장르에 치중되어 게임이 나왔으니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에 비해 소니와 MS의 컨트롤러는 닌텐도의 wii의 모션보다 좀더 정교하고 좀더 미래지향적인 프로모션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에 더불어 위의 영상에서 보듯이 다양한 장르의 게임에서 활용법도 예시하고 있고요
[특히 PS3의 프로모션 영상에는 다양한 장르의 활용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더불어 닌텐도의 wii의 가장 큰 취약점인 그래픽의 성능이 소니와 MS에 비해 떨어지기때문에 만약 소니와 MS가 이 가려운 부분까지 커버하여 환상적인 그래픽과 더불어 모션센서의 적절하게 조합이 된다면 이제 wii만의 특권이었던 모션센서 콘트롤러는 사실상 wii만의 메리트로 밀기에는 부족해지는것이겠죠!

사실 막상 직접적으로 모션 컨트롤러가 나와봐야하며 더불어 관련 게임들이 나와봐야 어떻다 저렇다 할수 있겠지만 한가지 우려되는점이 프로모션에서 보여준것처럼 다양한 장르의 게임이 나와주어야 할것 같네요
예전 PS2에서 아이토이를 내세워 다양한 프로모션을 말했던것과 다르게 현실에서는 몇몇 게임출시후 아이토이의 활용을 할수 없었던 사태가 이번 세대에서도 이루어지지 않기를 게임유저로써 바랄뿐입니다 *^^*

개인적인 소견
사실 PS3와 XBOX360의 모션컨트롤러 부분을 보았을때 게임유저에게 좀더 다양한 장르와 더불어 효율성면에서는 PS3쪽에 손을 들어주고 싶네요
XBOX360의 모션은 분명 대단한 기술과 눈에 확들어오는 것이지만 과연 다양한 장르의 게임에서 활용이 가능하냐는 점에서 큰 점수를 줄수 없겠더군요
일단 반응속도부분에서 공개된것처럼 PS3쪽의 반응이 훨씬 좋은 결과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는 게임에 있어서 중요한 부분이기도 하고요..그리고 다양한 장르에 어떻게 넣을것이냐도 하나의 중요한관건인데 게임플레이시간이 보통 1~3시간정도라고 할때 유저가 체력적으로 유지할수 있는 플레이를 보았을때 XBOX360쪽에는 상당한 체력소모가 예상되죠! 즉 wii처럼 캐주얼쪽으로의 활용은 굉장한 효과를 나타내지만 그외 부분에서는 힘들것으로 보입니다. 아니면 PS3의 듀얼쇼크에서 보여주었듯이 일부게임에서 잠시 활용하는 정도라면 납득이 갈것으로 보이네요
이 부분은 그렇다고 PS3쪽이 자유로운것은 아닙니다. 일단 모션체감 게임들의 최대한의 단점은 오래 플레이를 할수 없다입니다.
그러다보니 아무래도 캐주얼쪽에 집중을 하는것이고요~ 이부분은 각 개발사가 풀어나가야할 부분이라고 생각이 되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