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블렛PC에 있어 구글에게 현재 필요한 것은?!

2010. 10. 4. 22:30

지금 스마트폰의 열기가 식기도 전에 그 후속타로 타블렛PC가 대두되고 있습니다. 이미 글로벌 지역에서는 타블렛PC의 경쟁이 본격적으로 시작이 되었고 한국에서도 올해 말을 시작으로 내년초부터 타블렛PC의 경쟁이 시작될 것입니다. 한국에서는 현재 KT의 아이덴티티탭이 스타트를 끊었으며 그 뒤로 아이패드가 준비하고 있죠! 또한 삼성의 갤럭시탭과 LG의 옵티머스패드 등 다양한 타블렛PC가 지금의 스마트폰과 같이 경쟁을 벌일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국내에서도 실질적으로 대중들에게 있어 가장 기대하고 있는 타블렛PC는 애플의 아이패드와 삼성의 갤럭시탭이 현재의 대치상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아이덴티티탭이나 그 외 타블렛PC 역시 가격대비 성능이 좋지만 아무래도 스마트폰의 아이폰과 갤럭시S에 대한 연장선상에서의 기대치가 존재하는 것이죠! 헌데 이 역시 그 구도를 보면 결국 애플의 iOS와 구글의 안드로이드 OS의 대치로 되어 있습니다. 스마트폰의 형상과 동일한 모습을 보이기에 타블렛PC 시장도 당분간 애플과 구글의 경쟁이라고 할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애플과 구글의 타블렛PC 경쟁에 있어 중요한 부분은?!


하지만 구글에게 있어 타블렛PC는 지금의 모습으로는 기존의 안드로이드폰을 확대한 디바이스라고 뿐이 평가할 수 없습니다. 애플 역시 아이패드가 아이폰을 확대한 디바이스라는 이야기가 있었지만 지금 아이패드는 글로벌 시장에서 확실한 포지션을 잡았습니다. 그렇다면 왜 애플은 사실 아이폰과 같은 iOS를 쓰면서 비슷한 환경을 제공하는데도 타블렛PC로써 포지션을 잡았을까요?! 그러한 이유에는 바로 어플리케이션에 그 답이 있지 않나 싶습니다.

당분간 애플과 구글의 경쟁 구도는 타블렛PC에서도 여전히 동일노선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애플의 아이패드의 경우 iOS 사용으로 인해 기존의 아이폰용 어플리케이션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과 더불어 아이패드 전용 어플리케이션이 존재를 합니다. 즉 기존의 존재하는 아이폰 어플리케이션을 해상도를 뻥튀기하는 것이 아닌 아이패드의 사용패턴과 그에 맞는 디자인으로 새롭게 제작을 하는 것이죠! 더불어 애플 앱스토어에도 아이패드용 어플리케이션 카테고리가 따로 존재하기도 합니다. 즉 아이패드에 맞는 어플리케이션이 나오므로써 기존에 아이폰을 확대한 제품이라는 비난을 벗어날 수 있는 것입니다. 실제로 아이패드와 안드로이드 타블렛을 다 사용하고 있는 입장에서 보면 확실히 아이패드용 어플리케이션은 아이패드의 포지션을 확실히 느끼게 해줍니다.

애플 앱스토어에는 아이폰과 아이패드용으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아이패드 전용 어플리케이션은 확실히 아이패드용이다! 라는 느낌을 전달해줍니다.

그에 비해 안드로이드 OS가 탑재된 타블렛PC의 경우 그러한 기반이 마련되어 있지 않습니다. 아마 차후에는 구글에서도 그에 따르 변화가 있겠지만 현재로써는 구분을 짓고 있지는 않죠! 구글 안드로이드 OS의 경우 기존에 모바일 단말기를 제외하고는 구글에서 정식으로 인증을 해주지 않는 정책이었지만 안드로이드 2.1부터 모바일 단말기 외에도 구글에서 제시하는 기준을 통과하면 인증을 해주고 있습니다. 즉 구글에서도 자사의 OS를 활용한 타블렛PC에 대한 관점을 인정하고 활용하려는 것이죠! 헌데 그래도 구글에서는 타블렛PC에 안드로이드 OS의 사용을 그리 좋아하지는 않을 것입니다. 이유는 구글에서는 크롬OS를 개발중이기에 크롬OS를 활용하기를 원하고 있을지도 모르죠!

아직 안드로이드 마켓은 타블렛PC보다는 모바일쪽으로만 되어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렇지만 아직 안드로이드 탑재 타블렛PC용 어플리케이션을 구글 안드로이드 마켓에 나누어서 진행하는 부분에서는 계획이 없는 상태입니다. 그러하다보니 안드로이드 탑재 타블렛PC에서는 기존의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그대로 가져다 쓰고 있습니다. 그래서 해상도 부분에서 현재 7인치가 주인 타블렛PC의 해상도에서 사용하면 아이패드용 어플리케이션에 비해 차이점을 보이고 있지 못하죠! 물론 그것이 활용도 부분에서 떨어지는 것은 결코 아니지만 지금의 상태는 그야말로 안드로이드 탑재 스마트폰을 뻥튀기한 포지션 이상을 넘어서지 못하는 것입니다.

제조사나 유통사가 타블렛PC에 맞게 어플리케이션을 내장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앞으로 구글에서도 이러한 부분에 있어서 타블렛PC에 맞는 어플리케이션을 따로 배치하겠지만 당장 내년부터 치열해질 타블렛PC 시장에 있어 아직은 별다른 반응을 보이고 있지 않아 의외의 모습이 아닌가 싶습니다. 아니면 그냥 현재의 안드로이드 마켓 구도 그대로 변화가 없으면서 타블렛PC 제조사가 알아서 그에 맞는 어플리케이션을 자체 내장하고 외적인 부분은 기존의 안드로이드 어플리케이션을 쓰게 하는 것이라면 애플의 아이패드와 동등한 위치에서 경쟁하기는 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안드로이드 탑재 타블렛PC가 포지션을 제대로 잡기 위해서는 모바일의 어플리케이션과 시각적인 부분과 접근성에 있어 차이를 두어야만 그 역할을 소비자에게 충분히 어필할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안드로이드 탑재 타블렛PC은 그에 맞는 어플리케이션 확보가 포지션을 잡는데 중요할것입니다.

여담]
이 부분은 분명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해결이 될 것입니다. 즉 안드로이드 탑재 타블렛PC의 점유율이 높아지면 각 분야에와 개발자들의 참여에 있어 타블렛PC에 시각적이나 사용방법에 최적화된 앱들이 나올 것이기 때문이죠! 본 글은 올해 말이나 혹은 내년 초부터 다양한 타블렛PC가 나오는 라인업에 있어 안드로이드 탑재 타블렛PC에서는 당분간 스마트폰의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해야 하는 점을 이야기한 것입니다.



껍데기의 거시기세상이 도움이 되셨다면 밑의 손가락추천RSS구독부탁드립니다.

꽃의게이지 파칭코 추천 플레이동영상


껍데기 ♂ ★껍데기 얼리야그 , , , , , , , , , , , , , , , , , , ,


☆ 페이스북 사용자라면 페이스북 소셜댓글 적극 이용해주세요! ☆
  1. 아이패드와 안드로이드 타블렛(*굳이 따지자면 갤탭)은 아직 비교하기에
    이른거 같아요 ㅎㅎ 갤탭이 우리나라 출시 되면 어찌 될지 궁금합니다.

    아이패드를 사용중인데 흠... 뭐랄까
    아이패드가 정발 되기 전엔 wifi만 되겠죠... 그래서 일단 이동에 제약이 ..
    그리고 .. 크기도 쫌 ㅎㅎ 무게는 ^^;;; 누워서 2분 이상 한손으로 들고 있기 힘들고요
    ㅎㅎ 반면 갤텝은 크기는 3인치 정도 작고, 무게는 반이니..
    막상 시장에 나오면 전혀 다른 제품으로 인식 될것 같아요 ㅎㅎ 물론 개인적 의견입니다

    아무튼.. 이번달중에 출시 된다 하니 큰 기대중입니다

    ps:아이패드 어플... 아이폰에 비해 .. 엄청나게 적어요 ㅠㅠ
    아이폰 3gs 만큼 엄청난 감동을 주진 못했습니다... 저에겐 ;;

  2. ... 추가로 말하면
    말씀하신 타블렛 용 마켓의 강화는 당연하구요..
    구글은 안드로이드 마켓 자체를 좀.. 강화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솔직히 그부분은 비교가 쫌 되죠 많이~

  3. Blog Icon
    guyc

    역시 삼성이 무섭네요.
    kt가 아이폰4 더이상 못풀고 있다고 하는 소문들었습니다.
    삼성 갤탭이 국내에서 14일 발매된다고하던데...
    들은 말은 많은데, 공개적으로 할수도 없고...

  4. 네..아직 아이패드용 앱들은 아이폰에 비하면 상당히 적죠..ㅎ
    헌데 실제로 각 분야에서 아이폰의 참여의 반이라도 아이패드용으로 출시하면 이 또한 무시할 수 없는 수준이 되는 것이죠..*^^*
    어찌하였든 앞으로 타블렛PC 시장의 흐름이 상당히 궁금해집니다.

  5. 타블렛PC가 아닌 스마트폰을 갖고 싶다는 흐.

  6. 일단 돌이아빠님은 빨리 스마트폰을 손에 넣으세요!! ㅎ

  7. 스마트폰 광품이 이제 불어닥친거 같은데 한편으로는 또 타블렛PC가 준비하고있네요. 가격만 저렴하게 나온다면 이제 중고등학생들도 노트대신 들고다니게 될 지도 모르지요~^^

  8. 타블렛PC 뒤에는 또 스마트TV가 대기중이죠..ㅎ

  9. Blog Icon
    날라라ㅣ

    역으로 왜 구글이 그런 생각을 하고 있을까요? 구글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안드로이드의 마켓쉐어가 가장 큽니다. 그리고 철학적으로도 구글은 어플 지향이 아니죠. 브라우저 기반입니다. 현재의 어플시장은 과도적 형태라 생각하는 거지요. 90년대 C/S에서 Web으로 넘어가는 과도기 처럼 말이지요.

  10. 구글에서는 현재 안드로이드 3.5에서 부터 본격적인 타블렛PC OS로써 목표를 잡고 있다고 하더군요!
    결국 앱을 비롯하여 타블렛PC로서의 포지션은 어찌보면 안드로이드 탑재 기준으로 3.5가 나오는 내년 상반기라고 할 수 있죠!
    지금은 갤럭시탭이나 여러 안드로이드 타블렛PC는 장기적으로 보면 상당한 부담이 존재하기도 할 것입니다.
    그리고 하신 말씀은 공감합니다..*^^*
    단지 사용자의 입장에서는 분명 앱의 존재가 더 크기 때문이겠죠~

  11. 스마트폰에 이어 이번엔 타블렛이군요. 스마트폰의 어플에서는 이제 안드로이드도 많이 발전했다고 생각했는데, 타블렛은 아직인가보네요.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12. 안드로이드 3.5에서는 본격적으로 구글에서도 타블렛PC를 지향한다고 하더군요!

  13. 아이패드 요즘들어 전철탈때 가끔씩 갖고계신분들 보곤합니다.
    게임하시는 분들도 계시지만 아이패드로 문서작업이나 업무의 연장선에 마무리 작업을
    하시는 분들을 볼때면 와~포스가 ㄷㄷㄷㄷ
    확실이 아이폰에 비하면 어플 수로는 밀리지만 넓은 액정이 장점이 되서 같은 어플이라도 hd버젼은 퀄리티가 상상을 초월하더군요^^
    빨리 정식 수입이 됐으면....
    좋은글 감사합니다^^

  14. 앞으로 앱의 수는 증가할 것이 기정사실임을 감안하면 그 활용성은 더욱더 커지리라고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