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패드 3G와 WiFi버젼! 나에게 맞는 버젼과 용량은?!

2010. 11. 12. 22:30

이제 곧 있으면 한국에서도 아이패드가 정식발매를 하게 되어 주변에서 아이패드를 사용하는 사용자를 쉽게 만나볼 수 있을 것입니다. 이미 한국에서 정식발매가 되기도 전에 아이패드를 미국이나 일본에서 구입하여 사용하고 있는 한국 사용자도 상당히 많이 존재합니다. 저 역시 예전에 미국에 갈 일이 있을 때 미국 현지에서 구입하였으니까요! 더구나 아이폰으로 인해 애플 제품에 대한 인식의 변화가 생겼고 이는 자연스럽게 아이패드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기도 합니다.


그러한 가운데 아직 공식적으로 KT에서 가격전인 부분은 언급하고 있지만 한번 공개했다가 다시 재조정 들어간다고 하기에 과연 어떠한 결합으로 얼마에 공급할지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아이패드를 구매하려는 사용자에게는 이러한 가격적인 부분이 분명 가장 큰 관심이 되겠지만 한편으로 과연 어떠한 버젼의 어떠한 용량으로 구입을 해야하는지도 고민을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한국에서 정식발매되는 아이패드의 버젼은 3G/WiFi 버젼과 WiFi버젼으로 나누어지며 용량은 16기가/32기가/64기가 로 발매가 됩니다. 그러므로 아이패드를 구입하려는 소비자 입장에서는 분명 나에게 맞는 아이패드의 버젼과 용량이 무엇일지 고민이 되는 요소로 작용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국내에 출시될 아이패드의 버젼과 용량들 중 나에게 맞는 제품은?!

일단 저의 경우 아이패드 16기가 WiFi 버젼의 모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모든 사용자의 욕구가 저와 비슷하지는 않겠지만 저의 기준으로 과연 어떠한 버젼에 어떠한 용량이 적당한지 작성해보려고 합니다. 물론 아직 가격이 공개가 되지 않은 시점이기에 가격이라는 부분과 매칭을 하여 선택을 하겠지만 가격이라는 요소를 빼고 실사용에게 어느정도면 충분하고 어떠한 용도로써 충족이 되는지 알아보겠습니다. 그러므로 어디까지나 본 포스트는 참고용으로 결코 모든 사용자의 욕구를 충족시켜주는 답안은 아니니 이점 양해바랍니다.

아이패드 3G와 WiFi 버젼의 결정은 안드로이드폰 유무에 의해 결정한다!


아마 아이패드에 관심이 있는 사용자라면 분명 대부분 스마트폰도 사용하고 있지 않을까 예상을 해봅니다. 물론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으면서 아이패드에 관심을 갖을 수 있지만 평균적으로는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을 듯 싶네요! 어찌하였든 개인적으로 추천하는 버젼은 WiFi 버젼입니다. 그 이유로는 아이패드 3G버젼의 경우 통신사에 요금제와 결합하여 최대 3년 약정으로 구입을 하여야 하기에 금액적인 부담은 줄어들지 몰라도 약정이라는 노예라는 압박감이 존재합니다. 또한 매년 새로운 버젼의 제품을 내놓는 애플의 정책에 있어 3년은 너무나도 긴 시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즉 지금 손안에 든 아이패드가 적어도 3세대 나올때까지 사용해야 한다는 조건이 붙는 것이죠! 현재 KT에서는 WiFi 버젼도 요금제와 결합한 상품을 내놓을 것이지만 단독으로 판매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사실 주변에 WiFi가 많은 상태에서 굳이 3G버젼을 구입하여 사용하는 경우는 상당히 적지 않을까 싶습니다.

집이나 주변에 공개된 WiFi이 많기에 아이패드 WiFi 사용에 큰 문제는 없습니다.

또한 안드로이드폰을 소유하고 있는 사용자라면 반드시 WiFi 버젼을 구입하는 것이 경제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안드로이드 2.2부터 WiFi 테더링을 지원하기에 굳이 3G 버젼의 아이패드를 사용할 필요가 없는 것이죠! 더구나 스마트폰 요금제에서 근래 3G무제한 요금제가 존재하는 시점에서 안드로이드 2.2.의 WiFi 테더링을 통해서 아이패드 WiFi를 언제 어디서나 웹과 연결할 수 있기에 안드로이드폰 사용자 중 아이패드를 구입하려는 경우는 아이패드 WiFi 버젼을 추천해드립니다. 더구나 현재 출시된 안드로이드폰들이 이번 년도안에 안드로이드 2.2로 대부분 업데이트 계획이 있기에 아이패드 WiFi 버젼으로 인한 웹의 접근성에 대한 제약은 WiFi 테더링으로 해소가 되는 것이죠! 아쉽게도 아이폰에서는 WiFi 테터링을 지원하고 있지 않아 안드로이드폰 사용자만 이러한 혜택(?!)이 존재하는 것이 아이러니 하기도 합니다.

안드로이드 2.2부터 WiFi 테더링이 지원되어 굳이 아이패드 3G 버젼이 필요가 없죠!

그리고 사실상 아이패드를 가지고 웹에 접근하는 행위가 많지만 그것이 이동이나 혹은 야외에서 빈번하게 이루어지지는 않습니다. 물론 사용자마다 성향이 틀리겠지만 아이패드는 휴대성은 좋지만 그렇다고 들고 다니면서 웹과 접근하는 용도로는 그리 큰 메리트를 지니고 있지 않습니다. 즉 집안에 편한 자세나 혹은 사무실이나 커피숍 등 동적이지 않은 동선에서 활용하는데는 유용하며 그러한 포지션을 가지고 있는 타블렛PC 입니다. 그러므로 웹에 대한 접근이 빈번한 경우의 사용자라면 모를까?! 그렇지 않으면 3G 버젼은 어찌보면 금액대비 효율적이지 않기도 할 것입니다. 어짜피 위에서 이야기 했듯이 안드로이드폰 사용자라면 주변에 WiFi가 없을 시 안드로이드폰으로 WiFi 테더링을 적용해서 사용하면 되니까요!  결론적으로 아이폰 사용자이거나 혹은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는 사용자라면 아이패드 3G 버젼이 유용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에는 아이패드 WiFi 버젼이 더 유용하고 효율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아이패드 용량 크지 않아도 충분한 활용 가능하다!


아이패드는 16기가/32기가/64기가 로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이는 아이폰에도 용량이 나누어져 판매되는 것을 경험하였을 것입니다. 아마 아이폰을 사용해본 유저라면 굳이 큰 용량이 필요없다는 것을 알고 있을 것입니다. 그렇지만 일반 대중에게는 왠지 용량이 큰 것이 더 효율적이고 좋을 것이라는 고정관념이 존재하겠지만 결코 그렇지 않죠!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특별한 용도의 사용자 외에는 16기가면 충분히 활용하고도 남을 정도입니다. 사실 아이패드나 아이폰이나 용량에 직접적인 공간을 차지하는 콘텐츠는 주로 음악이나 동영상입니다. 어플리케이션들은 거의 용량이 적기에 그리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지 않죠! 그런데 이 중 동영상 역시 그리 용량 걱정을 안해도 됩니다.

웹하드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면 자막까지 스트리밍 해주기에 용량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 이유는 바로 클라우드 서비스들의 어플리케이션이 존재하기 때문이죠! 이미 많은 어플리케이션 중 웹하드 개념의 어플리케이션이 상당히 많이 존재합니다. 그리고 대부분의 웹하드 개념의 서비스들은 동영상을 스트리밍 해주는 서비스 역시 제공하고 있죠! 아이패드는 아이폰과 같이 동영상을 넣기 위해서 인코딩 작업을 한번 해주어야 하는 불편함이 존재하기는 합니다. 그렇지만 이러한 웹하드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하면 인코딩 하는 번거로움 없이 웹하드에 동영상만 올려두면 웹이 연결된 상태에서 스트리밍으로 아이패드에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문서작업이나 혹은 여러 작업을 하는데 있어 차지하는 용량은 상당히 적으며 이러한 작업결과물은 메일이나 컴퓨터로 내보낼 수 있기에 굳이 용량이 클 필요가 없는 것이죠!

저의 경우 문서도 작성 및 동영상도 감상 그 외 다양한 앱을 사용하는데 용량 걱정 없습니다.

만약 WiFi 버젼이라도 스트리밍 서비스를 받을 수 없다고 하여도 이동하는 동안 볼 동영상 한두편 넣어두고 나머지는 웹하드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면 되기에 어떻게 보면 사용자가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을 효과적으로 사용하면 용량이 부족하다는 생각을 절대 하지 않을것입니다. 아마 아이폰 사용자들은 이미 다 경험한 내용이 아닐까 싶습니다. 그러므로 난 동영상 수십편을 넣고 보면서 다닐 것이다! 라는 분들을 제외하고는 사실상 16기가면 충분하고 더 높은 용량은 도리어 금액적이나 여러면에서 낭비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용량은 16기가를 구입하는 것을 추천하여 드립니다. 괜히 더 많은 돈을 지불하고 다 쓰지도 못하는 용량을 보며 후회할 필요가 없으니까요!

앞으로 아이패드가 정식발매가 되면 더욱더 다양한 한국형 앱들로 인해 그 활용성이 높아질 것입니다.

저의 경우 아이패드로 하는 행위는 Page를 통해 문서를 작성하여 컴퓨터로 내보내고 판도라TV로 애니메이션을 보며 드라마나 영화의 경우 웹하드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여 스트리밍 방식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 외 스케줄 관리를 하거나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즐기며 이북을 보고 있습니다. 이 모든 것이 WiFi가 있는 집안이나 혹은 WiFi가 존재하는 공간에서 이루어지고 있으며 위의 행위들은 용량에 전혀 영향을 미치고 있지 않는 행위들이죠! 그러므로 WiFi 버젼의 아이패드 16기가로 타블렛PC로 누리는 경험을 충분히 하고 있습니다. 물론 위에서 이야기 하였듯이 어디까지나 저의 경험을 토대로 적은 내용이기에 모든 분들에게 해당되는 내용은 아닐 것입니다. 그렇지만 아이폰을 사용해보았거나 혹은 앞으로 클라우드 서비스 등에 관심이 있는 분들은 공감하는 내용이 아닐까 싶기도 합니다. 어찌하였든 앞으로 아이패드나 타블렛PC로 디지털 라이프를 즐기게 되는 데 있어 변화가 일어날 것으로 예상되기에 기대가 됩니다.


껍데기의 거시기세상이 도움이 되셨다면 밑의 손가락추천RSS구독부탁드립니다.

꽃의게이지 파칭코 추천 플레이동영상


껍데기 ♂ ★껍데기 아이패드야그 , , , , , , , , , , , , , , , , ,


☆ 페이스북 사용자라면 페이스북 소셜댓글 적극 이용해주세요! ☆
  1. 아아아 아이패드 정말 욕심이 납니다 ㅋ

  2. 앞으로 타블렛PC 하나정도는 누구나 가지고 있는 시대가 다가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3. ㅎㅎㅎ 전 아이패드를 출시하자마자 손에 넣어봐서그런가 멀뚱멀뚱 감흥이 없는중이에요. 당시에 와이파이모델샀었는데 그냥 에그랑 달랑달랑 가져다니니 굳이 3G필요없겠다는 생각들더라고요. 지방에사시면 아무래도 3G구입하셔야겠지만 ㅎㅎ

  4. 굳이 3G 모델의 효율성이 그리 높지 않죠..ㅎ

  5. 저는 32기가 와이파이버전...ㅡ.ㅡ;;;

  6. 32기가 구입하셨군요...*^^*

  7. 저도 하나 구입하려고 하는데, 많은 참고가 될 것 같습니다. ^^

  8. 참고가 되었다니 감사합니다...*^^*

  9. Blog Icon
    푸뎅

    WIFI 버전은 GPS가 빠졌다고 하던데요...

    그래서 어쩔수 없이 3G 사는 사람들도 많던데..

    정말인가요??

  10. 저도 용량 적은걸 추천합니다^^ 3G는 나중에 대중화되면 필요하지 않을까요?

  11. 저는 역시 아이패드라면 와이파이 버전을...^^ 근데 이미 64기가 가지고 있어요+_+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껍데기님~^^

  12. Blog Icon
    누벅

    그럼 어느게 더좋다는거에요?
    저희 아빠가 뭘몰라서 그냥 64 3g신청한거같던데..ㅋㅋㅋㅋㅋㅋㅋㅋㅋ
    참고로 지금은 스마트폰없어요

  13. 아이폰 태더링을 이용할 수 있다는걸 까맣게 모르고 있었네요.
    대부분 도시에도 와이파이가 깔려 있고,
    집에서 유무선공유기로 쓸수도 있고,
    음.. 아이패드는 와이파이버전이 더 좋겠군요.
    잘 보고 갑니다~

  14. Blog Icon
    3g유저

    저는 3g버전 강력추천합니다. 용량도 32g이상으로 추천드리고 싶네요.

    월 삼천원내고 폰이랑 묶어서 데이터쉐어링 쓰고있습니다.

    정망 편합니다. 글쓴님과 저는 사용스타일이 다르네요.

    숄더백에 매일 가지고 출퇴근합니다.

  15. 라이프 스타일에 따라 다르겠죠..
    야외활동이 많은 분들은 당연히 3G버전이 나을것이고..
    집-회사-집-회사 요런 분들은 WiFi버전으로 사용하는게 좋겠죠..
    용량도 음악이나 동영상 가득 넣고 다니지 않는다면 16기가도 충분하죠..

  16. Blog Icon
    미게

    저는 16g 3g+와이파이 버전 구입했는데요. 그 동영상 자동으로 스트리밍해주는 어플은어디서 다운받나요 산지 얼마안되서 아직 미숙합니다 ..ㅠ 웹하드라고 하던데.. 무슨말인지 하나도 이해가 안되네요.
    돈이없어서 3년약정으로 구입 우오오오오!!!

  17. Blog Icon
    아지

    아이패드의 경우 화면이 10인치에 달하기 때문에 HD화질을 가진 어플리케이션들이 주류를 이루고 있습니다. 실제로 아이폰을 대보실경우 6배에 달하는 화면 사이즈를 가지고 있기에, 같은 어플이 같은 화질로 돌아가는 것은 어불성설입니다.

    즉, 아이폰에서 어플리케이션 사용용량을 가지고 아이패드의 실 사용용량을 추측하는 것은 선급한 판단입니다. 같은 어플이라도 아이패드용이 용량이 클수 밖에 없기에 16기가가 모자랄 수도 있다는 것이지요.

    제안 드립니다.
    조건 1. 아이폰 16기가 기준(실제 용량 14기가) 기준으로 하였을때, 용량의 50%이상을
    음악과 비디오가 차지한다.
    조건 2. 웹서핑/업무용보다 순수한 어플리케이션을 즐기기 위한 용도일 경우
    조건 3. 가족을 위한 홈엔터테인먼트용으로 디바이스 목적일 경우

    이 3가지 조건중 하나 이상에 해당하시는 분은 32기가 이상을 추천합니다.

    PS.
    핸드폰과 마찬가지로 2년 약정이 걸리는 것이 사실이나 소모품(?)으로 인식되어 2년에 한번씩 바꾸는 것으로 여겨지는 모바일과 달리 아이패드의 경우 엔터테인먼트적인 성격이 강하기에 2년 이상 사용을 생각하시고 가는 것이 좋습니다. 그 안에 저장되는 어플이나 비디오의 사용용량을 고려해 보실때도 2년 이후의 사용가치는 2년 이상을 보고 가는 것이 좋을 듯합니다.

  18. Blog Icon
    김신영

    안드로이드만 테더링 해서 와이파이 접속을 한다고 작성하셨는데 큰 오류입니다.
    아이폰은 개인용 핫스팟을 이용하면 되고 전부터 되는 기능입니다.